총 게시물 14,186건, 최근 0 건
   

장애인 전용주차장 (박근우 엄마 입니다)

글쓴이 : 오남희 날짜 : 2017-07-10 (월) 19:43 조회 : 752

저는 휠체어를 타고 다니는 박근우의 엄마 입니다.
주일날 목사님께서 저의 아들을 배려해 주시는 광고말씀에 저는 가슴으로 울었습니다.
옆에 있는 남편과 아들에게 작은소리도 들키지 않으려고 눈만 감았습니다.
하지만 내 마음의 울림은 숨길 수 없었습니다.

평상시 조금 먼 주차장에 주차를 합니다.
저는 보기엔 짠 하지만 아들은 별로 불편하지 않다고 합니다.
그러다 갑자기 비가 쏟아지는 날이면 남편과 아들은 오롯이 비를 맞을 수 밖에 없습니다.
아들아이가 다치지 않았다면 뜀박질을 했을텐데 그때 그 심정은 차마 울 순 없지만 자식가진 부모라면 잘 이해 하시리라 생각합니다.
이런 속도 모르고 우산이라도 씌워 주려 하면 아들은 엄마라도 먼저 뛰어 가라고 재촉을 합니다.

그땐 저는 볼멘 소리를 합니다.
‘좀 더 가까이 주차할 수 있다면 좋을텐데..’
그러면 남편과 아들은 두 마디도 못하게 합니다.
불편한 사람이 우리뿐만이냐며 이기적인 생각 말라고 돌림 노래를 합니다.
저는 한방 맞고 혼자서 궁시렁 거리다 맙니다.
딱히 틀린말도 아니니까요.
다행히 주일날 비는 자주 내리지 않습니다.

아들아이가 사고가 난지 9년이 지났습니다.
9년전 저의 삶은 벼랑 끝이라 생각했지만 이제는 주님께서 허락하신 평온으로 살 수 있었습니다.
한때 나의 고난이 마침표가 아니고 다시 시작 하라는 쉼표가 되었습니다.
화를 복으로 화답해주신 주님께 찬양을 올려 드립니다.

이번 일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주신 박 형제님께 감사 드리고, 집사회 목사님 교회에도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장애인 주차장을 이용하시는 성도님들께 죄송하고 감사드린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이수관목사 2017-07-11 (화) 07:28
그래요... 오남희 성도님,
고생 많았지요? 좀 더 일찍 배려해 드리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안지수 2017-07-11 (화) 09:33
천번을 불러도 내 눈에는 눈물이
멈추지 않는 것은 십자가의 그 사랑

9년전이군요.
벼랑 끝에서 평온을, 고난이 마침표가 아니고 다시 시작하라는 쉼표, 화를 복으로 화답해주신 주님께 찬양를 올려 드린다는 말씀에 은혜를 받습니다.

힘내세요! 샬롬!!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영남/현숙 2017-07-12 (수) 08:09
자매님이 올리신글을 읽으며, 하나님이 자매님의 가족과 함께 하시며 인도 하시는것을 느낄수 있습니다.  우리 앞에 어떤 길이 기다리고 있을지 모르지만 하나님의 손을 잡고 굳굿히 걸어 가시는 모습이 우리에게 본이 되십니다.  근우가 몸의 불편 함으로 중단 되었던 공부도 다시 시작하고 여러모로 긍정적으로 모든것 대하는것 보기 너무 좋고 도전이 됩니다.

글 올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박현구/미정 2017-07-12 (수) 09:30
어려운 여건임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을 믿으시면서 굳건히 이겨 나가시며 하나님을 찬양하는 모습에 감명을 받았습니다. 박근우형제님이 회복이되고 공부를 잘 끝마치도록 기도하겠습니다.  힘내세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김철웅/진희 2017-07-12 (수) 14:50
지난 9년 동안 하나님안에서 꿋꿋히 믿음을 지키고 이겨나가시는 모습이 참 아름답고 저희에게 큰 도전이 됩니다. 근우형제의 회복과 자립을 위해 1부 중보기도팀과 계속 열심히 기도 하겠습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김민수/신정 2017-07-12 (수) 16:13
언제나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감사의 본을 보여주시는 오남희 자매님께 감사드립니다. 언제나 근우형제와 가족을 응원하고 기도하겠습니다. 건강 챙기시는것 잊지 마시고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정종대/경희 2017-07-12 (수) 18:51
어려운 일을 당하여 넘어졌을때 툭 털고 일어나
갈길을 다시 가는 모습을 근우형제에게서 보고 감사했습니다.
다시 시작 한 공부에 박수를 보냅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김희준/정아 2017-07-18 (화) 19:39
벌써 9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네요. 참 오랜시간 동안 항상 그 누구보다 밝은 모습으로 주변에 있는 많은 사람들에게 용기와 힘을 실어주시고 오히려 섬김과 감사의 본을 보여주시는 어머님과 아버님 너무 감사합니다. 저희도 항상 기도하고 응원하고 있습니다.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14,18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구글 크롬에서 사이트 내용이 정상적으로 안보일때 조치법 … +4 정보관리사역부 2017-06-21 1056
 글을 올릴 때 끝까지 안 올라가고 잘리는 경우가 있지요? +1 이수관목사 2016-06-18 6587
14186  저희 가정과 식사하고 싶으시면 ... +1 최영기 목사 2017-07-19 380
14185  리더십컨퍼런스 후기 동영상 구합니다 +3 김해곤/노승희 2017-07-18 278
14184  3살 딸아이의 개미를 배려하는 마음 +1 박지선 2017-07-18 217
14183  하지 말라고 하는데 자꾸 하네요 +2 신동일목사 2017-07-17 382
14182  2017 단기봉사 선교 예산 결산 교육 - 마지막 단기봉사 선교부 2017-07-14 124
14181  장애인 전용주차장 (박근우 엄마 입니다) +8 오남희 2017-07-10 753
14180  [SNY Ministry] 청소년 Inner City B팀 (7/9 ~ 14) 김희준 2017-07-09 224
14179  광고: 가게자리 찾으시는 분은 연락 바랍니다. 박 옥규 2017-07-07 475
14178     광고비 독촉입니다. ^^ 이수관목사 2017-07-17 127
14177  제 4 차 어린이 목자 컨퍼런스 백동진목사 2017-07-07 246
14176  2010년에 목회자 연수에 참여했던 황찬호 목사입니다 +9 황찬호 2017-07-05 497
14175  유명주입니다 +4 유명주 2017-07-04 509
14174  [SNY Ministry] New Mexico 청소년 단기 선교팀 잘 도착했습니다 +1 김희준 2017-07-03 257
14173  김민수/신정 대행 목자 임명 소감 +8 이수관목사 2017-07-01 492
14172  이선희 목녀님 어머님 별세 +42 김종진 2017-06-27 597
14171  내일 수요예배에 로카블랑카 단기선교봉사 보고가 있습니다 +5 권영민 2017-06-27 225
14170  [SNY MINISTRY] Inner City B 단기선교팀 자원 봉사의 기회 +2 김희준 2017-06-26 173
14169  유명주자매 어머니소천 +23 이기탁 2017-06-26 389
14168  아름다운 섬김의 사랑(연수보고서) +4 이우탁 2017-06-25 161
14167  교회본질에 집중하는 교회(연수보고서) +4 장석천 2017-06-25 162
14166  니카라구아 6월 가족 선교 조원호 2017-06-23 287
14165  구글 크롬에서 사이트 내용이 정상적으로 안보일때 조치법 … +4 정보관리사역부 2017-06-21 1056
14164  학부모 GPS(Good Parenting Support) 가 개설 되었읍니다 홍수희 2017-06-21 297
14163  한몸되어 주님의 소원을 풀어드리는 공동체(연수보고) +1 오경탁 2017-06-19 299
14162  수요찬양예배 나눔곡입니다. 백승한 2017-06-17 293
14161  [통역 아르바이트를 구합니다] +1 교회사무실 2017-06-16 546
14160  곁에 있어도 내가 힘이 되지 못할 때 나의 하나님은 +6 양성준 2017-06-14 611
14159  [SNY Ministry] 청소년 Inner City A팀 (6/11~16) +1 김희준 2017-06-12 324
14158     [SNY Ministry] 청소년 Inner City A팀 (6/11~16) schedule 김희준 2017-06-12 246
14157  [SNY Ministry] 2017 Senior Banquet +1 김희준 2017-06-07 409
14156  개 팔자 +1 박진섭 2017-06-07 603
14155  [SNY Ministry] 청소년 Camp Blessing 선교팀 (6/5~10) +1 김희준 2017-06-05 352
14154  IT SNS미디어 동력사역을 할수 있는지의 여부내용 박창복 2017-06-01 520
14153  성도님들 보고 싶어요... ^^ +7 이수관목사 2017-06-01 952
14152  우리 초원 박소영목녀님 아버님께서 한국에서 소천하셨습니… +28 박상용 2017-05-31 647
14151  장영창/지영 목자님 가정에 셋째 태준이가 태어났습니다 ^^ +18 손현영 2017-05-30 616
14150  작은 매형과 친누나를 찾습니다. 이주훈 2017-05-29 831
14149  로카블랑카 단봉선 잘 도착 했습니다. +6 이선근 2017-05-27 469
14148  내일 교육부 Splash Day 준비물 +1 백동진 2017-05-27 363
14147  박혜정 자매님 +2 이경준목사 2017-05-27 711
14146  북미 원주민 선교 청년팀 +1 신주호 2017-05-26 479
14145  [SNY Ministry] 2017 청소년 목자 수련회 +1 김희준 2017-05-24 471
14144  인사 드립니다... +1 유주영 2017-05-23 624
14143  새교우 환영회 +5 최미선 2017-05-21 740
14142  독일 난민 선교팀에서 트럼펫을 구하고 있습니다 이영남 2017-05-21 484
14141  5월 24일 수요 특별 집회 - 한국어 를 영어로 통역 제공 합니… +1 이영남 2017-05-21 414
14140  [수요 특별 집회 탁아] 교회사무실 2017-05-20 340
14139  초등부 여름학기 등록 백동진목사 2017-05-20 272
14138  유치/초등부 Splash Day 백동진목사 2017-05-20 270
14137  [SNY Ministry] Mother's Day Video +1 김희준 2017-05-17 3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