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5,788건, 최근 1 건
   

부모가 모르는 자식의 마음

글쓴이 : 이수관목사  (50.♡.246.182) 날짜 : 2018-07-31 (화) 15:54 조회 : 1003

지난번에 카자흐스탄에서 목회자 세 가정이 연수 왔었지요. 

그 중에 한 가정은 주원장 선교사님 부부였고, 
한 가정은 한 알렉산드르 목사님 부부인데 두분 다 한국인 3세입니다. 
그리고 한 가정은 아이다르 목사님 부부인데 카작인 입니다. 

아이다르 목사님의 부인은 아이굴 사모님인데, 한국말을 하는 것은 힘든데, 
알아 듣기는 거의 다 알아들으시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한국말을 러시아 말로 통역하는 것은 거의 아이굴 사모님이 하셨습니다. 
이 분은 영어도 잘 합니다. 카자흐스탄에 인재지요. 

이 분이 오셔서 해 주신 말입니다. 

미국을 와야 하는데 아이들이 많아서 간다는 말이 입이 떨어지지 않더랍니다. 특별히 막내가 걱정이 되고 미안해서...  그래서 아이들을 다 모아 놓고 얘기했답니다. 

"아빠가 미국 가시는데, 이번에는 엄마도 꼭 가야한데... 어쩌지...?"

그랬더니 큰 딸이 그러더랍니다. 

"엄마, 엄마도 좀 쉼이 필요해요. 염려말고 다녀오세요. 여행이라고 생각하고 좀 쉬기도 하시고 그러세요" 

그런데 막내가 그러더랍니다. 

"엄마, 나도 좀 쉼이 필요해요. 제발 좀 갔다 오세요."

제가 하하하 하고 웃었습니다. 
그러게... 부모는 자식의 마음을 몰라~ ^^;;
  

정공현 (165.♡.34.196) 2018-07-31 (화) 16:20
ㅎㅎ
초원에서도 8월말에 있는 대학기숙사 입실시킬 때, 저녁이라도 함께 하고 와야 한다고 걱정하는 목녀에게..
"그러지 말지..얘를 생각해서...집어넣고 빨리 오는게 Cool한 부모되는 거야.." ^^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상현 (98.♡.150.235) 2018-07-31 (화) 21:54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역시 큰딸이고
역시 막내네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최양선 (98.♡.126.9) 2018-07-31 (화) 21:56
조 위에 목녀가 저네요 ㅎㅎ
그래도 저 아이는 엄마랑 저녁을 먹고 헤어지기를 원한다고 믿고 싶습니다 흑흑
하지만 선배 목자목녀님 조언을 받아들여야겠지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수관목사 (50.♡.246.182) 2018-08-01 (수) 08:45
최양선 목녀님,
꼭 그렇지만은 않다고 생각해요.
어떤 아이는 부모님이 와서 휑~ 하고 가 버리면 섭섭해 할걸요?
방 다 꾸며 주고, 데리고 나가서 저녁 먹여주고 그리고 오면 '아! 아빠 엄마는 날 무척이나 사랑해.' 하고 느끼는 아이도 많아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신명희 (73.♡.45.159) 2018-08-01 (수) 08:00
양선목녀님 기숙사 입실시키는게 신혼여행가서 호텔드러가는거랑 다름없습니다.
23년전 일이생각나서 그저웃지요. 저녁거절당하고... 룸메이트와 저녁먹는다고 바람과함께
사라진 애를보며 저도 창문열고 바람과함께 달려서집에왔습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박지선 (50.♡.246.182) 2018-08-01 (수) 10:08
막내 덕분에 아이굴 사모님께서 아주 마음 편~~~하게 연수 오셨을 것 같아요. ㅎㅎㅎ
아이다르 목사님 닮아 재치 만점인 것 같아요. ^^
댓글주소 답글쓰기
김태진 (199.♡.131.130) 2018-08-06 (월) 09:30
너무 재치있네요 ㅎㅎㅎ
엄마가 없어야 아이들이 하고 싶고 먹고 싶은걸 다 할 수 있다는 ㅎㅎ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15,788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동시통역(Simultaneous Translation)을 위한 Zoom ID & Password 이영남 2020-04-05 754
 행정 명령에 따른 예배및 교회 출입에 대한 안내입니다. +1 이수관목사 2020-04-29 1511
 COVID-19 대응 4/27일 텍사스 주지사의 행정 명령입니다. +1 이수관목사 2020-04-27 1429
15288  수요 심야 기도모임! +12 나유미 2019-12-28 490
15287  어제 VIP 초청 디너 콘서트 참 좋았습니다. +18 이수관목사 2019-12-28 677
15286  자녀들도 함께 하는 2020년 선교잔치 프로젝트 +8 김민정 A 2019-12-28 415
15285  혼밥 과 함밥 +20 이진행 2019-12-27 561
15284  [목장 상차림 요리 영상] 밀푀유나베 (12월 영상) +13 박명신 B 2019-12-27 439
15283  김밥과 단무지.. +11 윤상애 2019-12-27 542
15282  못온다고 대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20 엄남용 2019-12-26 572
15281  라이스 대학에서 교회까지 라이드가 있나요? +8 허지희 2019-12-25 610
15280  메리 크리스마스!! +19 이수관목사 2019-12-25 628
15279  초등부 5학년 캠프! Two Thumbs Up! +16 함상원 2019-12-25 396
15278  "기도 허시게~" 와 "기도 하세요~" +19 윤석현 2019-12-25 455
15277  함께 기도해 주세요 +15 김희준 2019-12-24 472
15276  갑분싸를 아시나요? +19 문지연 2019-12-24 578
15275  마지막 광고 +3 김희준 2019-12-23 370
15274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샌드위치 +31 원치성 2019-12-23 691
15273  청소년부 크리스마스 그룹 사진들입니다. +9 김희준 2019-12-22 378
15272  크리스마스 공연을 보면서 눈물을 흘렸습니다 +19 최영기 목사 2019-12-22 734
15271  크리스마스 예배 사진 올려드립니다. +13 최미선 2019-12-22 599
15270  (부고) 조영인 자매 어머님 소천 +14 윤석현 2019-12-22 307
15269  Driving Miss Norma +11 신주호 2019-12-21 458
15268  2019년 제일 감사한것 +11 박인영 2019-12-19 656
15267  요리책 +4 백은정 2019-12-18 557
15266     요리책 +16 백은정 2019-12-18 558
15265  생명의 삶, 모든 수업을 마치고 +23 강동우 2019-12-17 547
15264  내가 살아가는 이유는.. +21 여수진 2019-12-17 555
15263  나의 어여쁜자야 ~ 나와 함께 가자 +21 이정아 2019-12-17 628
15262  세겹줄 기도 응답 +12 이영남 2019-12-16 447
15261  세겹줄 기도교재 영문판 안내 +6 훈련사역부 2019-12-16 404
15260  [목장 상차림 요리책 영상] 쿵파오 치킨 +17 박명신 B 2019-12-15 615
15259  코리안 디아스포라: 고려인 +16 강희구 2019-12-14 527
15258  카작스탄 단봉선을 무사히 마치고 귀국했습니다 +13 손현영 2019-12-14 400
15257  GOAT!!! +18 한선희 2019-12-13 560
15256  동창회 +13 김정현 D 2019-12-13 599
15255  선물 +19 백은정 2019-12-12 542
15254  성승현 집사 아버님 소천 +63 석태인 2019-12-11 802
15253  Crazy Love +25 문효상 2019-12-10 728
15252  SNY New Year's Eve Party!!! +11 김희준 2019-12-09 392
15251  누구일까요? +18 한선희 2019-12-08 950
15250  세옹지마 +13 박진섭 2019-12-06 937
15249  윤민로/윤윤자 대행목자 임명 소감 +19 이수관목사 2019-12-06 579
15248  세상이 빙글빙글 돌고 구토까지? 뇌졸증,빈혈 아닌 이석증! +16 노윤경 2019-12-05 658
15247  우린 맛있게 터키를 먹었습니다!! +17 김동용 2019-12-04 623
15246  휴스턴을 그리워하며 +12 오영은 2019-12-04 681
15245  로즈메리향 그리고 목자 목녀의 삶 +17 박소영B 2019-12-04 577
15244  대놓고 자랑 ^^ +14 박란 2019-12-03 545
15243  멜리토폴 목장에 귀한 새가족이 태어났습니다.^^ +16 백승한 2019-12-03 395
15242  2019년 성경일독 선물 (11월말 명단 Update 입니다.) +12 이수관목사 2019-12-03 496
15241  카작 12월팀은 무사히 알마티에 도착했습니다 +22 손현영 2019-12-02 540
15240  땡스기빙 :) +15 손수림 2019-12-02 565
15239  하은이 자랑 +19 이진 2019-12-02 642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