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6,251건, 최근 0 건
   

2021 세겹줄 기도회 - 둘째 날 설교 요약

글쓴이 : 심혜미  (73.♡.110.160) 날짜 : 2021-01-07 (목) 09:40 조회 : 1000

매년 세겹줄 기도만 시작되면 날씨가 추워집니다.
첫째 날 생각보다 따뜻한 날씨에 금년은 넘어가나? 했더니 오후에 비가 오더니 또 추워졌네요.
추운 날씨를 기도의 열기로 이겨내는 이제는 우리교회의 전통이 된 '세겹줄 기도회'가 있어 참 감사합니다.
초원지기 집사님 말씀에 순종하여 첫째 날 설교 요약을 올렸기에 둘째 날은 그냥 넘어가려 했는데;;;
카톡으로 쉐어하는 중에 나눔터에 올려달라고 하시는 분이 계셔서 올립니다. (상당히 민망합니다)

예전에 어렴풋이 그리던 사단의 모습은 기묘한 술수로 우리를 꾀어내어 
죄악의 구렁텅이!에 빠지게 하는 존재였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을 알아갈수록, 그리고 특별히 이번 교재를 통하여 사단이 술수가 아닌 
우리의 신앙을 이용하길 원한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그런 사단의 간괴에 빠지지 않기위해 우리는 신앙의 고삐를 
단단히 매야할텐데 혼자의 힘으론 불가능하겠지요. 
그러나 우리를 돕는 주님은 교회를 통해 예배, 목장, 삶공부라는 
어느 곳 하나 빈틈없는 훈련의 도구를 저희에게 주셨습니다.

2021년에는 그 훈련의 도구를 가만히 놔두지 않고 사용하여 
믿음의 뿌리를 단단히 내리고 싶습니다.





1/7/2021 (목) 4,5,6편


사단은 우리의 기도를 이용한다.
• 우리가 내면적인 기도를 하고 싶게 만들어 지성과 이성이 빠진 경건의 기분만 내는 감정적 기도를 하게 만든다. => 우리는 격식에 맞게 기도하면서도 때로는 편안하게 하며 균형을 맞추어야 한다. 초신자 일수록 감정에 치우칠수 있다는 것을 잊지 말고 격식에 맞춰 이성과 지성을 동반한 기도 훈련을 해야한다. (예:공예배에서 집사님, 목사님의 기도를 따라해본다) 지성,이성,감성 모두 하나님에게서 온 것이다.
• 자기가 느낀 감정이 하나님에게서 온 것같은 착각에 빠지게 한다. 기도의 시선이 하나님에게 고정이 되어 거룩한 상상을 하는 것은 괜찮지만 그 시선이 나에게 집중되는 것은 위험하다.
• 하나님을 형상화하여 그것을 대상으로 기도하게 만든다. 십자가는 기독교의 핵심이지만 그 형상이 기도의 대상이 될수 없다. * 하나님은 눈에 보이지 않는 위대한 분 이시면서도 내 옆에 실제하시는 분이고, 우리는 격식에 맞추면서도 자유롭게 자신을 낮추고 하나님을 찾아야 한다.

사단은...
• 일상에 빠져 살다 죽는 것, 언제 죽을지도 모르고 살다 죽는 것, 세속에 만족하다 죽는 것을 원한다.
• (벧전 1:5-7) 눈에 보이는 어려움을 통해 믿음을 단련하고 소망을 갖는 것을 사단은 두려워한다. 사단이 주는 고난은 우리를 무너뜨리지 못한다. 고난을 당한 사람은 믿음으로 이겨내고 하나님과 더 가까워진다.

사단은 불확실한 미래로 우리에게 불안을 갖게 한다.
• 우리가 오늘 겪고 있는 고난을 인내로 이겨내겠다고 결단할 때 하나님은 도움을 주신다. 그래서 사단은 우리를 오늘이 아닌 미래의 수없는 걱정에 빠지게 만들어 하나님과 멀어지게 한다. (마6:34) 오늘의 걱정은 하나님께 내놓고, 미래를 계획하면서도 그에 대해 염려하지는 말라.
• 대상과 내면의 감정: 사단은 우리가 어떤 대상에 빠져 자신의 내면을 돌아보지 못하게 한다. 또는 자기의 내면에 빠져 그 대상을 보지 못하게 한다. => 균형을 잡아야 한다. 우리는 우리의 선함을 보며 희망을 갖지만, 동시에 악함을 보며 교만에 빠지는 것을 주의해야 한다.
의지))지성))상상 => 사단은 하나님이 주신 좋은 성품을 상상쪽으로 돌리고, 의지 쪽에 사단의 것을 몰아 넣는다. (먼 대상을 향한 연민의 감정, 상상속의 사람을 사랑하지만 가까운 내 이웃은 미워하는 것은 악)  * 상상쪽에 몰린 영성을 주의하라.

김정현 D (98.♡.91.80) 2021-01-07 (목) 10:35
"책이 어렵다해서 설교를 어떻게 해주실지 궁금했는데 목사님 설교가 내 귀에 쏙 들어오는걸 보니 아주 쉽게
잘 설명해 주시는 듯 해요. 오늘도 수고하는 혜미 목녀님 이네요. 감사해요."

"다른 책들과 다른 시선으로 쓰여 그런지 저도 재미있게 잘 읽고 있어요.
반대로 생각해야하는게 어렵지만 목사님 말씀 덕분에 쏙쏙 이해되고, 목녀님 요약에 또 한번 요약이 되어요. 감사합니다."

"정말 매년 책은 어려울지라도 책보다 쉽게 요약 잘해주시는 목사님 믿고 어려워도 마음 놓고 있었는데
올해도 역시나 탁월한 요약 설교예요."

기도짝들이 남겨준 글이네요 ^^

오늘도 혜미 목녀님의 탁월한 요약을 Ctrl+C , Ctrl+V ~~~~~!!!!!
기도짝 방에 공유해 봅니다 ^^
어렵다고 한번 읽고 책장에만 꽂아두었다면, 인생 책을 놓칠뻔 했어요.
너무나 재미있고, 무릎을 탁 치게 만드는 책이네요.

빈틈없는 훈련의 도구를 가만히 놔두지 않고 사용하여 믿음의 뿌리를 단단히 내리는 한해가 되고싶습니다 !!
댓글주소 답글쓰기
장용철 (73.♡.225.227) 2021-01-07 (목) 10:53
엄지 척! 입니다. 감사합니다. 6과의 의지, 지성, 상상의 동심원이 이해가 안되서 헤맸는데, 목사님의 해석과 목녀님의 요약을 보면서 잘 정리했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한미영 (23.♡.178.186) 2021-01-07 (목) 11:11
목녀님 감사합니다. 정리를 너무 잘해주셔서 책의 내용과 목사님 설교가 한번에 깔끔하게 복습이 되었어요.
감사합니다. ^^
댓글주소 답글쓰기
하영원 (98.♡.158.213) 2021-01-07 (목) 11:57
이러다가... 목녀님
"휴스턴 서울교회 세겹줄 기도회 공식 설교 요약 도우미"로 임명되실거 같아요 ㅎㅎ
고마워요 목녀님~
댓글주소 답글쓰기
임병화 (172.♡.32.196) 2021-01-07 (목) 15:48
혜미목녀님 땡큐~
목사님의 말씀을 통해 어려운 부분들을 아~~~^^ 하며 쉽게 깨닫고 이해할수있게 해주심에 감사드리며
혜미목녀의 매년 새겹줄 기도요약을 몇사람만 보기엔 너무 아까비 였는데 이렇케 올해에는 모두가 볼수있게 되어 고마워용~^^
댓글주소 답글쓰기
김태종 (73.♡.37.146) 2021-01-07 (목) 18:31
감사합니다. 요약을 읽으면서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됩니다.
댓글주소 답글쓰기
서효원 (98.♡.247.220) 2021-01-07 (목) 20:27
매년 엄청 빠른 속도로 오타도 없이 올려 주시는 목녀님 감사해요..
  이번에는 다른 분들도 보니 두배로 감사하네요.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정아 (73.♡.129.210) 2021-01-08 (금) 09:55
어느해부터인지 세겹줄설교요약을 받아보게되며 좋아했었는데
이번년도엔 이설교요약을 못보나보다 .. 아쉬워했었어요 ~
그런데  짜잔~ 하고 나눔터에서 기다리고 있었네요 ^^ 
감사합니다~~ 목녀님 ^^
댓글주소 답글쓰기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16,25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21년 상반기 삶공부 신청 링크 훈련사역부 2021-02-14 420
 나눔터에 사진을 올리는 방법 & Youtube 영상 올리는 방법 +1 휴스턴서울교회 2020-12-29 1228
 <안내> 온라인 헌금 Zelle 서비스 이용 안내 +3 정보관리팀 2020-09-11 2359
 동시통역(Simultaneous Translation)을 위한 Zoom ID & Password 이영남 2020-04-05 4537
16251  성경일독 6번째 주 +1 이수관목사 2021-02-21 448
16250  남부아프리카목장에 새생명이 태어났습니다 +10 김태우/김민정 2021-02-21 373
16249  [예배자료] 2월 21일 주보파일 올려드립니다. 교회사무실 2021-02-20 551
16248     February 21, 2021 - English outline 이영남 2021-02-20 70
16247  Federal Resource available +1 김웅현 2021-02-20 306
16246  SNY Outdoor Praise & Prayer Night Testimony by Victoria Byon 김희준 2021-02-19 92
16245  전기와 물.. +2 이수관목사 2021-02-18 969
16244  영어회중에 와서 사용하세요 +4 신동일 2021-02-17 856
16243  문미영목녀 아버지께서 소천하셨습니다 +71 윤석현 2021-02-17 732
16242  오늘 수요기도회는 없습니다. +2 이수관목사 2021-02-17 460
16241  완전히 셧 다운 상태네요. 이수관목사 2021-02-16 722
16240     이제는 휴대 전화는 복구가 된 것 같네요 이수관목사 2021-02-16 493
16239  홍성제 집사님 장인어른께서 소천하셨습니다. +81 소준영 2021-02-15 671
16238  오늘은 교회의 문을 닫습니다. 이수관목사 2021-02-15 522
16237  성경일독 5번째 주 이수관목사 2021-02-14 467
16236  2021년 상반기 삶공부 신청 링크 훈련사역부 2021-02-14 420
16235  SNY Outdoor Praise & Prayer Night Testimony by Preston Bozeman 김희준 2021-02-13 65
16234  [예배자료] 2월 14일 주보파일 올려드립니다! 교회사무실 2021-02-13 552
16233     February 14, 2021_English outline 정현숙 2021-02-13 58
16232  안녕하세요~ +1 문성희 2021-02-13 309
16231  영유아유치부 부모님들께~ "교회에 놀러오라는 이상한 전도… 하영원 2021-02-13 245
16230  [영유아유치부 소식] 오래간만에 저희 아이들 소식을 전합니… +4 하영원 2021-02-11 358
16229  조선사람의 안사람, 선희야 (날 살린 내친구 4편) +10 김인영 2021-02-09 1122
16228  내 영혼의 기도 +6 김현아 2021-02-08 493
16227  성경일독 4번째 주 +6 이수관목사 2021-02-07 836
16226  [예배자료] 2월 7일 주보파일 올려드립니다. 교회사무실 2021-02-06 572
16225  김 범수 형제(이사말목장) 의 아버님 소천 +40 윤 재학 2021-02-06 549
16224  February 7, 2021 - English outline 이영남 2021-02-05 121
16223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Bridge Team video] 김희준 2021-02-05 80
16222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Multimedia Team video] 김희준 2021-02-05 44
16221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Care Team video] 김희준 2021-02-04 87
16220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스포츠 video] 김희준 2021-02-03 84
16219  일 년간의 휴스턴 생활을 마치며... +4 류혜경 2021-02-03 614
16218  [한국어 통역사 구인광고] 교회사무실 2021-02-02 424
16217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새교우 video] 김희준 2021-02-01 108
16216  (문의) 교재관련 문의드립니다. +2 박충원 2021-02-01 271
16215  청소년부 사역 박람회 [찬양팀 video] 김희준 2021-02-01 99
16214  나의 꿀? 아님 꿀꿀꿀? +4 홍수희 2021-02-01 392
16213  목회를 하는 건지 노는 건지... +6 신동일목사 2021-02-01 589
16212  [2월 QT] 어린이 목자들과 자녀들을 위한 2월달 QT 자료입니다. +1 주명재 2021-02-01 91
16211  SNY L!FE by Harris Kwon 김희준 2021-02-01 101
16210  성경일독 셋째주 +6 이수관목사 2021-01-31 761
16209  [예배자료] 1월 31일 주보파일 올려드립니다 교회사무실 2021-01-30 590
16208     January 31, 2021 - English outline 이영남 2021-01-30 103
16207  통 계 +6 김정현 D 2021-01-28 695
16206  2021년 예비대학생을 위한 장학금 information +1 문연희 2021-01-26 566
16205  SNY Outdoor Praise & Prayer Night Testimony by 청소년 부모 김희준 2021-01-24 147
16204  성경일독 둘째주 +2 이수관목사 2021-01-24 943
16203  2021 첫 잔치 +1 김희준 2021-01-24 346
16202  [예배자료] 1월 24일 주보파일 올려드립니다. 교회사무실 2021-01-23 6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