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415건, 최근 0 건
   

"올해 사역박람회는 이렇게 대치합니다" <7. 26. 2020>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20-07-25 (토) 17:13 조회 : 322
 

우리교회의 회기연도는 9월 1일에 시작하여 다음해 8월 31일에 마치는 것으로 되어있습니다따라서 이 일정에 따라 7월 마지막 주까지 집사장 및 부집사장 선출을 완료하고또 각 집사님들의 담당 사역부서를 결정한 후, 8월초 두 주간 사역박람회를 실시해서 사역할 성도님들을 확정한 후에 9월초부터 사역을 시작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참고로 올해는 투표를 거쳐 이범노 집사님이 집사장으로조용준 집사님이 부집사장으로 선출되어 9/1일부터 수고해 주시겠습니다.

 

잘 알고 계시는 사항이지만 성도님들도 이 회기년도에 맞추어서 사역을 1년 단위로 하는 것이 원칙입니다사역은 헌신이기 때문에 아무 때나 하고 싶으면 들어왔다가 싫으면 그만 두는 것이 아니라 1년 단위로 헌신해서 시작하고혹시 힘이 들고 나와는 안 맞는다 하더라도 한 해를 성실하게 마치고그 다음 해 다른 사역을 찾도록 하는 것입니다따라서 사역 박람회의 목적은 성도님들로 하여금 사역을 이런 식으로 1년 단위로 재헌신 할 수 있도록그리고 자기에게 맞는 사역을 잘 찾으시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목적으로 실시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올해는 아시다시피 정상적인 사역박람회가 어렵겠습니다게다가 지금은 많은 교회 사역들이 멈추어 있는 상황이니 사역에 헌신한다고 해도 실지로 언제부터 또 얼마나 사역을 할 수 있을지도 잘 알 수 없는 상황입니다따라서 올해는 사역 박람회를 하지 않고 작년에 신청했던 그 사역을 그대로 한 해 더 섬기는 것을 원칙으로 하겠습니다그러므로 꼭 다른 사역에 신청을 하겠다는 분이나 새로 사역을 시작하는 분들만 신청을 해 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참고로올해는 아래와 같이 사역부장들이 확정되었습니다김영철(이주교우 사역부), 김종진(훈련 사역부), 김홍근(영상 사역부), 석태인(재산관리 사역부), 신주호(정보관리 사역부), 안명선(음악 사역부), 유윤철(시설기획 및 개선 사역부), 윤석현 (선교사역원 총무), 이범노(중보기도 사역부), 이영남(예배 사역부), 이진(기록홍보 사역부), 임순호(회계/재정 사역부), 조선인(새교우 사역부), 조용준(사랑봉사 사역부), 조현(미주 가사원 총무), 최철호(가정교회 사역부), 홍성제(성례 사역부), 이외에도 집사에서는 은퇴하셨지만 성승현 집사님이 국제 가사원 사역개발원 총무로 계속 수고 하실 예정입니다.

 

이 사역부서들이 어떤 일을 하는지 세부적인 소개를 다음 주 중 나눔터에 공지할 예정이니 더 자세하게 보실 수 있을 것입니다그리고 나면 각 사역부장님들이 작년에 신청했던 사역자들에게 의사를 타진하는 메일을 보낼 예정이니 그것을 보시고 가능하면 그 사역부에 그대로 머물러 계시고 꼭 바꾸겠다고 하신 분들만 다른 사역부장에게 연락해서 신청하시면 되겠습니다.

 

많은 교회 사역들이 멈추어 있고이 사태가 언제까지 갈지는 아직 미지수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곧 사역할 수 있으리라는 소망을 가지고 신청해 주시기 바랍니다또 빠른 시간에 교회가 정상화 될 수 없을지라도 아직 소속 사역부가 없으신 분들은 꼭 내가 사역할 부서 하나를 찾으셔서 모든 성도님들이 교회 사역하나 목장 사역하나라는 좋은 전통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41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4672
415  "8월의 중요한 두 가지 일정을 소개합니다." <8. 2. 2020> 이수관목사 2020-08-01 254
414  "올해 사역박람회는 이렇게 대치합니다" <7. 26. 2020> 이수관목사 2020-07-25 323
413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7. 19.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7-18 514
412  "코로나 시대에 신앙을 지키는 노력들" <7. 12.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7-11 596
411  "코로나 사태에 대응해서 몇 가지 조치합니다." <7. 05. 2020&g… 이수관목사 2020-07-05 520
410  "자녀들에게 예절을 가르치는 것은 참 중요합니다." <6. 28. … +1 이수관목사 2020-06-27 555
409  "숨는 대신 관리하고 극복하며 삽시다" <6. 21. 2020> 이수관목사 2020-06-20 728
408  "악의 존재에 대한 문제" <6. 14.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6-13 515
407  "설교 좀 짧게 해 주세요." <6. 7.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6-06 753
406  "교회도 이렇게 정상을 찾아갈 예정입니다." <5. 31. 2020> 이수관목사 2020-05-30 998
405  "칭찬과 격려가 가진 힘" <5. 24.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5-23 495
404  "신중함과 용기 사이에서 균형 맞추기" <5. 17.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5-16 593
403  "떼 쓰는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하나" <5. 10.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5-09 506
402  "인간이 왜 죄인인가" <5. 03. 2020> E-Sub. +1 이수관목사 2020-05-02 538
401  "염려가 주는 폐해" <4. 26. 2020> E-Sub. +4 이수관목사 2020-04-25 609
400  "이 일은 어떻게 우리의 기억에 남을 것인가" <4. 19. 2020> … 이수관목사 2020-04-18 605
399  "의미있는 수난절과 부활절 주간이었습니다." <4. 12. 2020>… +1 이수관목사 2020-04-18 244
398  "온라인 헌금에 대한 문의" <4. 05.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4-04 748
397  "멘붕 대신 약이 되는 시간이 되도록" <3. 29. 2020> 이수관목사 2020-03-28 691
396  "바이러스보다 무서운 것은 마음의 평안을 잃는 것" <3. 22. … +1 이수관목사 2020-03-21 883
395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업데이트" <3. 15. 2020> +2 이수관목사 2020-03-14 1250
394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서 알립니다" <3. 8. 2020> 이수관목사 2020-03-07 1052
393  "지금의 시대를 놓고 특별히 기도해 주세요" <3. 1. 2020> 이수관목사 2020-02-29 975
392  "도덕의 기초는 어디서 왔는가" <2. 23.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2-22 493
391  "교회가 삶의 중심이 될 때" <2. 16. 2020> 이수관목사 2020-02-15 5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