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432건, 최근 0 건
   

"저 상처 받았어요." <8. 9. 2020> E-Sub.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20-08-08 (토) 18:40 조회 : 742
 

예전에는 사용하지 않았었는데오늘날 유독 우리들의 입에 붙어 있는 말 가운데 대표적인 하나는 상처라는 단어입니다제가 어렸을 때는 이 단어는 거의 사용되지 않았고따라서 누구에게 상처를 받았다느니 나에게는 지워지지 않는 깊은 상처가 있다느니 이런 말을 들어 보지도 못했던 것 같습니다그런데 지금은 이 단어를 떼어내면 많은 것이 설명이 안 될 정도로 너도 나도 많이 사용합니다

 

새롭게 만들어 지는 단어는 그 동안 존재하던 여러 가지의 의미들을 간편하게 전달해 주는 것이니 편리한 점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만이 단어는 어떻게 보면 우리에게 여러 가지 나쁜 영향을 주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예를 들어서예전 같으면 그저 친구가 가볍게 한 말실수 정도의 일이혹은 어떤 자리에서 듣고 그냥 기분이 썩 좋지 않았던 농담으로 지나쳐 버렸을 일들이 지금은 모두 상처라는 이름으로 우리의 기억 속에 남게 되는 것 같습니다.

 

상처라는 단어는 기쁨슬픔같은 단어와 마찬가지로 우리의 감정을 나타내는 이름입니다그렇기 때문에 그 이름을 사용하게 되면 우리의 감정은 그렇게 느끼기로 결정하는 경향이 있습니다예를 들어서 기분이 약간 편안한 상황에서 기쁘다’ 라는 표현을 하면 마음이 실제로 기뻐지는 것처럼마찬가지로 약간의 거북스러움을 상처 받았다’ 라고 표현해 버리면 그 다음은 치료가 필요하고회복하는데 시간이 필요한 어떤 것이 되어 버리는 것입니다

 

전문가에 의하면 이 상처라는 단어는 현대 사회로 들어와 상담학이 발달하면서 새롭게 만들어진 단어라고 합니다상담학이 우리에게 미친 좋은 점도 많지만 좋지 않을 것도 많은데 (예를 들면 죄라는 단어를 사용하지 않고그것을 모두 병으로 바꾸어 버렸다든가 하는 등), 이것도 그 중에 하나인 것 같습니다

 

사람은 과거의 일을 이미지화해서 기억 속에 넣어둡니다. ‘따뜻했던 그 해 겨울,’ ‘유난히 춥고 쓸쓸했던 그 해 겨울과 같이 지나간 일을 내가 느끼고 해석한대로 이름을 붙이고 이미지화해서 기억 속에 넣어 두는 것입니다그런데 어떤 일에 상처라는 이름을 붙인다면 과거는 부정적인 이미지로 남게 됩니다

 

하지만 우리가 상처라고 부르는 것은 사실 과거에 우리가 겪은 고난입니다고난은 성경에 따르면 하나님이 우리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 쓰시는 방법 중에 하나이고고난 중에 발휘되는 인내를 통해서 우리는 예수님을 닮아가는 것입니다(1:2-4). 그러므로 사도들은 모두 고난을 기뻐하라고 얘기합니다그런데 이 고난을 우리가 상처라고 표현해 버리면 전혀 얘기는 달라집니다그 일은 우리가 예수님을 닮지 못하게 할 뿐 아니라 여전히 내 안에서 해결되지 못하고 남아있는 쓴뿌리가 될 뿐입니다.

 

결국 상처라는 단어는 현대인들을 약하게 만들고현재에 겪고 있는 문제에 대한 핑계를 만들고특별히 신앙에서 가장 중요한 관계를 맺어 가는데 있어서도 어려움을 겪게 만들지 않나 싶습니다그저 작은 실수를 한 사람이 나에게 상처를 준 사람이 되고그렇게 우리는 여기저기 상처를 받아서 아름다운 관계를 만들어 가는데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앞으로는 상처라는 단어를 좀 멀리하면 어떨까요? ‘그 말이 나에게 상처가 됐다’ 라고 하지 말고, ‘별 우스운 소리를 다 듣네’ 또는 우스운 소리지만 생각은 하게 만드네라고 표현하면 훨씬 더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THE ‘WOUND’ IN MY HEART


Unlike before, these days we often use the word, ‘the wound in my heart’.  When I was young, we did not use that phrase.  Therefore, I never heard that ‘I was wounded by someone.’ or ‘I have a deep scar in my heart.’  These days, however, we all use this word quite often.


New words tend to convey meanings succinctly, so they provide convenience.  However, this word may have a negative effect on us in many ways.  For example, previously an incident could have been understood as a slip in words by a friend or it could have been an off-color joke at that time.  Now, these are remembered as a scar in our memory.


Wound is a noun to describe our emotion just like joy or sadness.  Because of that, when we use the word, it influences our emotions to go in that direction.  When we are comfortable and if we say, ‘I am happy.’ Then, we become happy.  Just like that, when we are uncomfortable, if we say, ‘I am wounded.’ then, I need healing and a time to recover.


According to the professionals, this word ‘wound’ is a new word as counseling becomes more common in the modern age.  There are many positive effects from counseling, but there are also many negative sides (One example is that it does not use the word ‘sin’ and changed all those into mental sickness, etc.) from it and this is one of those. 

 

Humans make images of the past and store those in their memory.  ‘It was a warm winter.’ ‘The winter was especially cold and lonely.’  Just like that, I store the image of the past according to the way I felt and understood.  If we place the word ‘wound’ in a certain event, it will remain as a negative image.


However, those things we call wounds are actually trials we experienced in the past.  According to the bible, God uses trials to mold us, we become like Jesus as we persevere during the time of trials. (James 1:2-4)  That is why apostles said to consider trials as pure joy.  However, if we refer to trials as ‘wound’, it becomes a completely different story.  This will hinder us from being like Jesus and remain in us as a bitter root.


Therefore, this word ‘wound’ weakens people in the modern era, causes excuses for problems we face, and incurs difficulties in relationships which is the most important aspect for Christians.  Someone who makes a small mistake can be someone who caused a wound in me and we have difficulties in making a beautiful relationship because of the many wounds we have.


How about not to use the word from now on?  Instead of saying, ‘The word caused me a wound.’, we can say ‘That was ridiculous.’ Or ‘It is funny but it makes me think.’  Those expressions will be much more helpful for our growth.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43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5155
432  "감사의 제목이 참 많았습니다" <11. 29. 2020> 이수관목사 2020-11-28 237
431  "수요기도회에 동참해 보세요" <11. 22. 2020> 이수관목사 2020-11-21 307
430  "대면으로 실시한 세미나를 잘 마쳤습니다" <11. 15. 2020> 이수관목사 2020-11-14 413
429  "주명재 사역자는 이렇게 부름 받았습니다" <11. 8. 2020> 이수관목사 2020-11-07 627
428  "백동진 목사님이 담임목사로 가십니다" <11. 1. 2020> 이수관목사 2020-10-31 852
427  "왜 사랑이 잘 전달되지 않는 걸까?" <10. 25. 2020> 이수관목사 2020-10-24 582
426  "몇 가지 부탁드립니다" <10. 17. 2020> 이수관목사 2020-10-17 638
425  "이런 식으로 평신도세미나를 해 보려고 합니다" <10. 11. 202… 이수관목사 2020-10-10 540
424  "10월부터는 하나둘씩 정상으로 돌아갑니다" <10. 3. 2020> … 이수관목사 2020-10-03 581
423  "COVID-19의 몇가지 팩트들" <9. 27.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9-26 697
422  "지난주 목회자 컨퍼런스가 이랬습니다." <9. 20. 2020> 이수관목사 2020-09-19 409
421  "침례문답이 이렇게 바뀝니다" <9. 13.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9-12 432
420  "헌금을 우편으로 보내고 있는 분들을 위하여" <9. 06. 2020>… 이수관목사 2020-09-06 589
419  "기도에 응답하시고 보호하시는 하나님" <8. 30. 2020> 이수관목사 2020-08-29 511
418  "사후 세계에 대한 두려움과 제사" <8. 23.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8-22 589
417  "우리교회의 두 번째 선교관을 개관합니다." <8. 16. 2020> 이수관목사 2020-08-15 623
416  "저 상처 받았어요." <8. 9.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8-08 743
415  "8월의 중요한 두 가지 일정을 소개합니다." <8. 2. 2020> 이수관목사 2020-08-01 708
414  "올해 사역박람회는 이렇게 대치합니다" <7. 26. 2020> 이수관목사 2020-07-25 513
413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7. 19.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7-18 715
412  "코로나 시대에 신앙을 지키는 노력들" <7. 12.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7-11 888
411  "코로나 사태에 대응해서 몇 가지 조치합니다." <7. 05. 2020&g… 이수관목사 2020-07-05 694
410  "자녀들에게 예절을 가르치는 것은 참 중요합니다." <6. 28. … +1 이수관목사 2020-06-27 694
409  "숨는 대신 관리하고 극복하며 삽시다" <6. 21. 2020> 이수관목사 2020-06-20 846
408  "악의 존재에 대한 문제" <6. 14. 2020> E-Sub. 이수관목사 2020-06-13 6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