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484건, 최근 0 건
   

"올해 성탄절 나눔 행사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11. 21. 2021> E-Sub.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21-11-20 (토) 18:56 조회 : 323
 

아주 오래전에 우리 교회는 한동안 성탄절이 오면 무숙자 담요 사주기를 했었습니다무숙자들이 추워서 겨울을 나는 것이 쉽지 않으니 한 분이 담요 한 개 값 혹은 여러 개 값을 헌신해 주면 교회가 구입해서 다운타운의 무숙자 센터에 가져다주는 일이었습니다하지만무숙자들에게 담요를 주어도 추운 날만 잠깐 사용하고는 버리고 다시 날씨가 추워지면 또 받으러 온다는 말을 들은 후에는 효과적인 사역이 아니라고 생각해서 그만 두었습니다

 

그런 후부터 오랫동안 성탄절 이웃돕기는 하지 않아 왔습니다물론 나의 예수님 찾기라는 이름으로 본인 스스로 도울 사람을 찾아서 섬기자고 했지만 그것도 쉽지는 않았던 것 같습니다물론 이웃을 돕는 것은 우리의 생활 가운데 하나가 되어야 하고 무슨 절기가 되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지만그럼에도 불구하고 연말을 맞아서 그런 행사가 없으니 섭섭한 것도 사실이었습니다.  

 

그러다 작년에 유치,초등,청소년부에서 엔젤트리라는 행사를 실시했습니다엔젤트리는 구세군 교회가 매년하고 있는 휴스턴의 어려운 가정의 아이들에게 성탄절 선물을 보내는 프로그램인데 우리교회가 함께 참여한 것입니다크리스마스 트리에 붙어있는 표를 떼어 가면 거기에는 구세군에서 선정한 아이의 이름과 함께 받고 싶은 선물들이 적혀 있는데 그 중에 두개를 사 오면 되는 것입니다작년에 교육부에서는 따로 포장하는 사역의 헌신도 함께 받았는데몇몇 성도님들이 자녀들과 함께 구세군에 가서 선물 포장까지 해 주고 돌아왔습니다

 

이 행사에 많은 분들이 열심히 참여하는 것을 보고 우리 성도님들이 성탄절에 이웃을 돕고 싶어 하는 마음이 크다는 것을 알 수가 있었습니다그래서 올해는 엔젤트리와 함께 사랑봉사 사역부 주관으로 난민 가정 생필품 돕기 사역을 준비했습니다

 

우리 교회가 하고 있는 난민 사역은 난민 가정이 미국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역과 함께 어린이들을 위한 방과 후 학습 도우미 사역입니다벌써 몇 년째 하다 보니 어린이들이 자라서 청소년이 되기도 하고난민 가정을 조금씩 알아가기도 합니다따라서 올해는 성탄절을 맞아 이들 가정을 생필품으로 도우려고 합니다

 

예배가 끝나고 나가 보면 복도에 성도님들이 헌신할 수 있는 품목들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그 품목 가운데 하나를 정해서 내가 사오겠다고 신청을 해 주신 다음에 그 물건을 사셔서 교회로 가져다주시면 됩니다

 

기억하셔야 할 것은 아이들 선물을 사주는 엔젤트리는 유치초등중고등부 자녀가 있는 분들이 자녀들과 함께 참여하는 것입니다표도 가능하면 아이들과 함께 와서 뽑아 가시고 아이들과 함께 선물을 사고또 포장도 하며 아이들에게 주위에 소외된 가정이 있고그런 아이들이 있다는 것을 기억하는 것을 가르치는 기회로 삼으시기 바랍니다그에 반해서 자녀가 다 자란 분들은 난민 가정을 돕는 쪽에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엔젤트리를 가져가는 분들은 12/5일까지 교육부에 가져다 주셔야 하고난민들의 생필품을 돕는 분들은 12/5일까지 체육관으로 가져다주시면 되겠습니다성탄절은 우리끼리 선물을 주고 받으며 즐거움을 나누는데올해는 소외된 분들을 향한 선물도 포함시키셔서 풍성한 성탄절을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CHRISTMAS SHARING EVENT

 

Longtime ago, our church used to do ‘Blanket Drive for Homeless’ during Christmas time.  Since cold winter is a trying time for the homeless, when church members donated some amount which was equivalent to the price of blanket, church purchased those blankets and took them to the homeless center in downtown.  However, we learned that the homeless uses the blanket when it is cold then throw it away and when it gets cold again, comes back to get another one.  Therefore, we decided that this is not an effective ministry and stopped.

 

After that, for a long time, we did not do any event to help neighbors during Christmas.  We tried ‘Seek my Jesus’ drive which is each person look for someone to serve and serve them, but I do not think much came out of it.  Helping neighbor should be a part of our lives and it shouldn’t be a seasonal event.  Nevertheless, it feels little lacking when we do not have any such event at the season’s end.

 

From last year, education departments started ‘Angel Tree’ event.  This is a program by Salvation Army where they send Christmas gifts to needy children and our church is participating in it.  You can take a tag on Christmas tree and purchase two gifts on the tag where a child’s name and gifts he/she desires are listed.  Last year, education department also sought volunteers who could help in wrapping up gifts, so several church members went to Salvation Army and helped.

 

When I saw the high involvement of this program, I could see your passion to help neighbors during Christmas season.  Therefore, this year, along with ‘Angel Tree’, church prepared ‘Household item drive for refugees’, which is managed by the Loving & Serving ministry team.

 

The ministry for refugees is to help them to adjust to American life along with ministry for children where we help children with their homework and other after school program.  As this ministry has continued for several years, children grew up to be teens and volunteers have gained better understanding of refugee families. Therefore, this year, we decided to help them with household items. 

 

Outside of the sanctuary in the hallway, you can see items which you can donate.  You can sign up for one of those items and purchase it and bring it to the church.

 

One thing to remember is that Angel tree ministry is for parent and children to participate.  As much as possible, please have children to pick a tag, purchase items and wrap it up with kids and let them know that there are families and children who are under privileged.  It will be a great oppertunity to talk to them about this.  If your children are fully grown, you can participate in refugee household item drive.

 

All the items for both ministries should be delivered to church by December 5th; for Angel tree the items should be delivered to education department and household items for refugees should be delivered to the gym.  We share gifts and joy with each other during Christmas.  This year, it is my desire that you will have an abundant Christmas by including those who are neglected.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484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7018
484  "앞으로의 설교 순서는 이렇게" <11. 28. 2021> 이수관목사 2021-11-28 137
483  "올해 성탄절 나눔 행사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11. 21. 2021&g… 이수관목사 2021-11-20 324
482  "세미나 결과가 참 감사하네요" <11. 14. 2021> 이수관목사 2021-11-13 373
481  "현명한 어른이 된다는 것" <11. 7. 2021> 이수관목사 2021-11-07 449
480  "좀 더 심각하게 생각해야 할 때 입니다." <10. 31. 2021> 이수관목사 2021-10-30 619
479  "성에 대한 치명적인 오해" <10. 24. 2021> E-Sub. 이수관목사 2021-10-23 562
478  "코비드는 더 이상 두려움의 대상은 아닙니다" <10. 17. 2021&g… +1 이수관목사 2021-10-16 661
477  "목장의 꽃은 나눔의 시간입니다" <10. 10. 2021> 이수관목사 2021-10-10 505
476  "단봉선을 잘 다녀왔습니다" <10. 3. 2021> E-Sub. 이수관목사 2021-10-02 450
475  "출타의 중간보고 드립니다" <9. 26. 2021> 이수관목사 2021-09-25 523
474  "지난 주 컨퍼런스를 잘 마쳤습니다" <9. 19. 2021> +1 이수관목사 2021-09-25 311
473  "다음 세 주간은 제가 많이 바쁠 것입니다" <9. 12. 2021> 이수관목사 2021-09-11 646
472  "어린 자녀들의 코비드 확진이 늘고 있습니다" <9. 5. 2021> 이수관목사 2021-09-04 638
471  "생명의 삶이 끝나고 어떤 분이 한 질문" <8. 29. 2021> E-Su +2 이수관목사 2021-08-28 841
470  "배우지 않으면 알지 못합니다" <8. 22. 2021> 이수관목사 2021-08-21 757
469  "다른 사람들과 잘 어울리지 못하는 사람" <8. 15. 2021> E-… 이수관목사 2021-08-14 799
468  "최근의 바이러스 현황 업데이트입니다." <8. 8. 2021> 이수관목사 2021-08-07 793
467  "긴장하는 목사와 여유로운 목사" <8. 1. 2021> 이수관목사 2021-08-01 569
466  "사역박람회가 곧 시작됩니다" <7. 25. 2021> 이수관목사 2021-07-24 579
465  "자녀들이 한국말을 할 줄 아나요?" <7. 18. 2021> 이수관목사 2021-07-17 671
464  "목회자 세미나의 이모저모" <7. 11. 2021> E-Sub. 이수관목사 2021-07-11 548
463  "기독교를 왜 반대하시나요?" <7. 4. 2021> 이수관목사 2021-07-03 603
462  "싱글 목장 식구들에게 드립니다" <6. 27. 2021> E-Sub. 이수관목사 2021-06-26 633
461  "오래된 간증문에서 발견하는 것들" <6. 20. 2021> 이수관목사 2021-06-19 559
460  "목장에 변화가 있을 예정입니다." <6. 13. 2021> 이수관목사 2021-06-12 86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