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300건, 최근 0 건
   

"여성, 그대의 사명은" <11. 26. 2017> E-Sub.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17-11-25 (토) 17:41 조회 : 800
 

연말이 가까워 오니 내년 초에 있을 세겹줄 새벽기도회에 대한 안내를 드립니다. 우리가 보통은 매년 첫번째 수요일부터 세겹줄 기도회를 시작하는데, 내년은 첫 번째 수요일이 1 3일이라 새해가 시작되자마자 하는 것은 너무 마음의 여유가 없을 것 같아서 둘째 주 수요일인 10일부터 시작하려고 합니다.

 

2년 전에 '남자의 결단'이라는 책을 다루면서 여성에 대한 책도 한번 다루겠다고 약속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폴 뜨루니에 라는 분이 쓴 '여성, 그대의 사명은' 이라는 책을 기도회의 교재로 골랐습니다. 폴 뜨루니에는 우리가 몇 번 새벽기도회에서 그 분의 책을 다루어본 적이 있어서 익숙한 분입니다. 스위스 태생의 의사로서 '인격의학' 이라고 이름을 붙인, 단순히 병만을 치료하는 의술이 아니고 환자와의 관계를 통해 마음을 함께 치료하려고 애썼던 분입니다.

 

이 분이 거의 인생의 말년에 왜 오늘날의 사회가 이렇게 병들어 버렸을까?’ 하고 생각했을 때, 그것은 여성이 제 역할을 못하기 때문이다.’라고 느끼고 여성들을 깨우기 위해서 쓴 책입니다. 좀 더 정확히 말하면 여성이 제 역할을 못 했다기보다는 세상이 남성 위주의 사회가 되다 보니 남성들이 사회속에서의 건전한 여성의 역할을 말살시켰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분명히 남성과 여성은 서로가 각자의 강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그 두 성향이 조화를 이루어 세상이 풍요해 지기를 원하셨는데, 남성들이 여성적인 것을 뭔가 부족한 것으로 치부하여 억압해온 이유로 사회가 남성화 되었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 남성의 직선적이고 경쟁적이고 싸움을 좋아하는 성향이 이끌어가는 사회가 되었기 때문에 이처럼 각박해 졌다고 주장합니다. 그래서 지금이라도 여성이 그 역할을 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는 이 책은 여성에 대한 책이지만 남성들도 꼭 읽어 주기를 원하고 있습니다.

 

사실 틀린 얘기는 아닙니다. 우리에게는 정서적으로 건강한 여성이 얼마나 필요한지 모르겠습니다. 자신의 역할을 분명히 인식하고 자신감 있게 자녀들을 가르치는 엄마, 그리고 돕는 배필로서의 아내가 우리의 가정과 사회를 얼마나 다르게 만들지는 불을 보듯 분명한 사실입니다. 그런 이유로 이 책을 교재로 하되 실제적인 얘기들도 많이 하면서 영적으로 건강한 여성에 대한 그림을 같이 그려 보도록 하겠습니다.

 

보통 세겹줄 새벽기도회에는 어린 자녀를 둔 엄마들이 잘 나오지 않고 있었는데 이번에는 용기를 내어 참석해 보시기 바랍니다. 또한 지난번 남성에 관한 이야기가 여성들에게 도움이 많이 됐다고 하던데, 마찬가지로 이번에는 여성들에 관한 얘기가 남성들에게도 도움이 많이 될 것입니다. 따라서 남자 성도님들도 책도 사서 읽으시고 새벽기도에서도 귀를 기울여 주시기 바랍니다.  

 

내년에도 10일 세겹줄 기도회를 통해서 하나님께 시선을 두고 시작하는 한해가 되고, 풍성한 기도의 응답과 함께 하나님과의 관계도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매년 VIP 분들이 세겹줄 새벽기도회에 와서 기도하다가 믿음을 가지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믿어보려고 하는 분들, 기도제목이 있는 분들이 주위에 있으면 VIP일지라도 적극적으로 초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WOMAN, YOUR MISSION IS.. 


The end of the year is coming, so I want to inform you about the three chord morning prayer.  We normally start the three chord morning prayer from the first Wednesday after the New Year.  In the coming year, that day is January 3rd and I was concerned that it may be too soon after New Year’s day.  Therefore, we are planning to start from January 10th which is the second Wednesday of the month.


Two years ago, the book chosen was “The Resolution for Men”.  At that time, I promised to pick a book for women later, so this time a book titled “Woman, your mission is..” by Paul Tournier was selected as a textbook for the prayer.  As you may know, we used Dr. Paul Tournier’s book before as a text book for the morning prayer.   He was a physician born in Switzerland and was interested in Medicine of the Person, which is an attempt to heal the body as well as the mind through counseling.

  

Dr. Tournier wrote this book in his later life as he considered the cause of various issues of current society and concluded that is because women are not doing the mission given to them and wrote the book to address the issue.  To be more exact, rather than holding that women are not doing their mission, he maintains that our whole society is male oriented and that this has destroyed the healthy role of women.

  

Man and woman both have their unique strength.  God created it that way so that two can balance each other and make the world as a place of abundance, but man overpowered woman’s character, so society became male dominated.  As a result, straightforward, competitive and combative tendency led society and in turn society became tough and harsh.  The author emphasizes even now that women should return to their original mission.  Therefore, this book is for women but it is very helpful for men also so I strongly recommend for men to read it.


The writer’s claim makes sense.   We all desperately need emotionally healthy woman; a mom who knows her role and teaches her children with confidence and a wife who is a helper in the biblical sense.  We can see very clearly how such women will make a difference in home and society.  For such reasons, we will use this book as a textbook and add many practical notes to build a role model for a spiritually healthy woman.


Often during the three chord prayer, many moms with young children do not participate, but I encourage them to come this time.  I heard that the previous book about man was very helpful to woman.  Just the same way, this book about woman will be very helpful to men also.  Therefore, I encourage brothers to read the book and listen to the lecture attentively during the three chord prayer.

It is my prayer that we will start New Year with our eyes focused on God and with plenty of answered prayers; it will be a chance to come closer to God.  Also, many VIPs come to this Morning Prayer and gain faith through it.  Therefore, please encourage new believers or VIPs with prayer requests to be a part of this blessed event.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30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2473
300  "저와 아내가 한국에 다녀옵니다." <5. 20. 2018> E-Sub. +1 이수관목사 2018-05-19 362
299  "멀지만 가까이에 계신 어머니" <5. 13. 2018> E-Sub. +2 이수관목사 2018-05-12 347
298  "낮 시간 삶공부를 개설하지 않는 이유" <5. 6. 2018> +1 이수관목사 2018-05-05 445
297  "천국의 가치관을 따라 사는 사람들" <4. 29. 2018> +2 이수관목사 2018-04-28 542
296  "교회와 사명을 위해서 기도해야할 때" <4. 22. 2018> +1 이수관목사 2018-04-21 563
295  "이산 가족이 될 뻔 했습니다." <4. 15.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4-14 507
294  "인간의 잔인함과 선함" <4. 8.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4-07 580
293  "상처받은 치유자로의 부르심" <4. 1.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31 634
292  "수난절을 위한 몇가지 가이드를 드립니다." <3. 25. 2018> 이수관목사 2018-03-24 547
291  "건널 수 없는 강과 비옥한 평야" <3. 18.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17 666
290  "바른 호칭은 중요합니다." <3. 11. 2018> 이수관목사 2018-03-10 737
289  "교회 생활을 위한 십계명(후)" <3. 4.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07 496
288  "교회 생활을 위한 십계명" <2. 25.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2-24 777
287  "월터가 나에게 가르쳐 준 것" <2. 18. 2018> E-Sub. +4 이수관목사 2018-02-17 797
286  "교회를 향한 새로운 꿈을 가지고" <2. 11. 2018> 이수관목사 2018-02-10 626
285  "올 한해 저는 이렇게 기도합니다." <2. 4. 2018> E-Sub. +1 이수관목사 2018-02-08 497
284  "이런 문화를 만들고 싶습니다." <1. 28. 2018> +6 이수관목사 2018-01-27 896
283  "올해 세겹줄 기도회를 마치며" <1. 21.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1-20 532
282  "기도는..." <1. 14.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1-13 725
281  "크리스마스날에 경험한 이야기" <1. 7.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1-06 525
280  "2017년을 돌아보며" <12. 31. 2017> 이수관목사 2018-01-05 398
279  "크리스마스 단상(斷想)" <12. 24. 2017> 이수관목사 2017-12-23 677
278  "담임목사로 청빙되던 때를 돌아봅니다." <12. 17. 2017> 이수관목사 2017-12-16 865
277  "결혼을 앞둔 분들에게 드리는 부탁" <12. 10. 2017> E-Sub. 이수관목사 2017-12-09 772
276  "이상한 나라로의 여행" <12. 3. 2017> E-Sub. 이수관목사 2017-12-02 69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