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312건, 최근 0 건
   

"자연을 보면 하나님이 보인다." <7. 29. 2018> E-Sub.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18-07-28 (토) 17:38 조회 : 333
 

최근에 읽기 시작한 마크 배터슨 목사님이 쓴 ‘Whisper (속삭임)’이라는 책에 재미있는 얘기가 많아서 소개합니다많은 사람들은 기적이 어디 있냐고 하지만 우리가 사는 이 세상은 기적 투성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얘기를 들려줍니다.  

 

우리는 살면서 전혀 느끼지 못하고 있지만사실은 우리는 지금 시속 1000마일의 속도로 자전하는 지구위에 살고 있습니다게다가 지구가 태양의 한 바퀴를 도는 공전의 거리는 약 587백만 마일이므로 지구는 현재 시속 67천 마일로 날아가고 있습니다따라서 우리는 현재 시속 천 마일로 회전하면서 동시에 시속 67천 마일의 속도로 날아서 하루에16십만 마일을 여행하는 지구위에 살고 있으면서 움직임으로 인한 어지러움을 전혀 느끼지 못하며 살고 있는 것입니다이 자체가 기적이 아니겠습니까

 

하지만 잊지 말아야 하는 것은 지구가 공전하고 있는 태양 역시도 은하의 중심을 기준으로 돌고 있다는 사실입니다지구는 화성이나 수성보다는 크지만 태양계에서 가장 큰 행성인 목성보다는 천배 가까이 작습니다하지만 목성은 태양보다는 10배 가량 작습니다그런 태양도 은하계에서는 비교적 작은 별입니다오렌지 거성인 아크투루스는 태양보다 26배 크고붉은 초거성 안타레스는 태양보다 만 배가 밝다고 합니다하지만 은하계 밖은 또 어떨지… 

 

허블 망원경이 개발이 된 후에 인류는 우주의 크기를 관측할 수 있게 되었는데허블 망원경으로 측정되는 은하는 약 2천억개이고 관찰 안 되는 것까지 합하면 대략 2조개라고 추정되며따라서 우주의 지름은 약 930억 광년이라고 합니다그 안에 있는 수많은 은하계들그리고 그 안의 별들이 공전과 자전을 거듭하고 있는데 그것들이 서로 부딪치지 않고 어떤 규칙과 궤도를 가지고 운항하고 있다면 그렇게 만든 분이 있다는 것을 믿지 않는 것 자체가 기적이겠지요.  

 

또한 우리는 느끼지 못하지만 존재하는 모든 것은 음악적인 소리를 내고 있다고 합니다예를 들어서 탄소 원자의 외부를 도는 전자는 음을 발생시키는데 그 하모니의 수준이 그래고리오 성가 (카톨릭의 꽃이라 불리는 무반주 단선율 성가)의 수준이라고 합니다생체 음향학의 연구에 따르면 자연은 이렇게 풀이슬달팽이 그 어느 것 하나도 예외 없이 노래하고 있다고 합니다물론 그런 소리들은 초저주파이거나 초음파이기 때문에 우리 귀에 안 들려서 그렇지 우주는 창조주를 찬양하고 있는 것입니다

 

성경에서 산들이 노래하고 나무들이 손뼉을 친다는 말은 단순한 은유적인 표현이 아닙니다언젠가 우리가 이 세상을 벗어 날 때 우리 귀의 가청범위는 넓어지고 이런 소리들이 들릴 것입니다그래서 계시록은 하늘 위와 땅 위와 땅 아래,그리고 바다의 모든 피조물이 찬양하더라는 말을 쓰고 있는 것 같습니다(5:13). 사도바울은 자연을 보면 하나님을 몰랐다고 핑계를 댈 수 없을 것이라고 했는데과학이 발전하면 할수록 그 안에서 선명하게 보이는 하나님을 하나님은 없다.’고 눈을 감는 것이 기적인 것 같습니다.  

 


SEE NATURE, THEN YOU SEE GOD


A book I read recently contained many interesting stories and I want to share that with you.  The book was written by Mark Batterson, and titled ‘Whisper’.  Many asked where miracles are, but the writer said that this world is full of miracles and tells these stories. 

 

Even though we do not feel it, we live on the earth which rotates at the speed of 1000 miles/hour.  In addition, since the distance of the earth’s orbit around the sun is about 587,000,000 miles, the earth travels 67,000 miles/hour.  Therefore, we live on the earth which rotates 1,000 miles/hour and at the same time travels 1,600,000 miles a day and do not feel dizzy.  Isn’t that miraculous?


However, another thing not to forget is the sun around which the earth orbits as it also revolves around the center of galaxy.   The earth is bigger than Mars or Mercury, but a thousand times smaller than Jupiter, which is the biggest planet in the solar system.  This Jupiter is 10 times smaller than the sun.  Even so, our sun is a relatively small star in the galaxy.  The orange giant star Arcturus is 26 times larger than the sun and the Red super giant Antares is 10,000 times brighter than the sun.  


Since the development of the Hubble telescope, humans can observe the size of the universe.  Based on observations using the Hubble telescope, there are 200,000,000,000 galaxies and the diameter of the universe is 930,000,000,000 light years.  Consider countless galaxies, and stars in it which travel and rotate with various orbits and they do not always collide into each other and have its own orbits.  If someone does not believe a creator who created all these, isn’t that just amazing?


We do not hear but all the existing things make musical sounds.  For example, electrons which orbit outside of carbon atoms cause sounds and the level of the harmony is that of a Gregorian chant (a form of monophonic, unaccompanied sacred song of the Roman Catholic Church.)  According to the study of biomechanics, everything in nature such as grass, dew, and snails make musical sounds.  Because these sounds are either too low in frequency or are ultrasonic waves, we cannot hear but nevertheless, the universe sings to its creator.


In the bible, ‘the mountains will burst into song and all the trees will clap their hands’.  This is not a metaphorical expression.  When we leave this world and the range of our hearing expands, we can hear these sounds.  That is why, it says in Revelation, ‘Every creature in heaven and on earth and under the earth and on the sea praise and worship God.’ (Revelation 5:13)  Apostle Paul said since the creation of the world God’s invisible qualities – his eternal power and divine nature-have been clearly seen, being understood from what has been made, so that people are without excuse.  As science develops, God is more clearly manifested.  Even in this situation, some close their eyes and say, ‘There is no God.’  That is just incredible.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31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2664
312  "담임목사의 재신임을 묻는 투표를 실시합니다." <8. 12. 2018… +1 이수관목사 2018-08-11 316
311  "새로운 찬양대 지휘자를 소개합니다." <8. 5. 2018> 이수관목사 2018-08-04 355
310  "자연을 보면 하나님이 보인다." <7. 29.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7-28 334
309  "새 회기년도를 섬기는 집사님들을 소개합니다." <7. 22. 2018… 이수관목사 2018-07-21 452
308  "내 제자가 아니라 교회의 제자입니다." <7. 15. 2018> E-… +1 이수관목사 2018-07-14 485
307  "느헤미야기 설교를 시작하면서" <7. 8. 2018> 이수관목사 2018-07-07 389
306  "신앙생활은 적당히 하는 것이 좋다." <7. 1.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6-30 510
305  "남한산성" <6. 24. 2018> 이수관목사 2018-06-23 439
304  "어릴 때의 경험이 중요합니다." <6. 17. 2018> E-Sub. +2 이수관목사 2018-06-17 475
303  "긴 출타에 대한 보고드립니다." <6. 10. 2018> 이수관목사 2018-06-13 413
302  "기독교는 편협한 종교인가" <6. 4. 2018> 이수관목사 2018-06-02 507
301  "관계를 깨는 방법과 지키는 방법" <5. 27. 2018> 이수관목사 2018-05-26 671
300  "저와 아내가 한국에 다녀옵니다." <5. 20. 2018> E-Sub. +1 이수관목사 2018-05-19 711
299  "멀지만 가까이에 계신 어머니" <5. 13. 2018> E-Sub. +2 이수관목사 2018-05-12 543
298  "낮 시간 삶공부를 개설하지 않는 이유" <5. 6. 2018> +2 이수관목사 2018-05-05 609
297  "천국의 가치관을 따라 사는 사람들" <4. 29. 2018> +2 이수관목사 2018-04-28 697
296  "교회와 사명을 위해서 기도해야할 때" <4. 22. 2018> +1 이수관목사 2018-04-21 682
295  "이산 가족이 될 뻔 했습니다." <4. 15.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4-14 603
294  "인간의 잔인함과 선함" <4. 8.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4-07 690
293  "상처받은 치유자로의 부르심" <4. 1.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31 753
292  "수난절을 위한 몇가지 가이드를 드립니다." <3. 25. 2018> 이수관목사 2018-03-24 671
291  "건널 수 없는 강과 비옥한 평야" <3. 18.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17 767
290  "바른 호칭은 중요합니다." <3. 11. 2018> 이수관목사 2018-03-10 838
289  "교회 생활을 위한 십계명(후)" <3. 4.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3-07 589
288  "교회 생활을 위한 십계명" <2. 25.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8-02-24 9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