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360건, 최근 0 건
   

"목회자 세미나 체크 포인트" <2. 10. 2018> E-Sub.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19-02-09 (토) 20:26 조회 : 555
 

이번 주 화요일부터 목회자 초청 가정교회 세미나가 열립니다이번에는 미국을 포함해서 17개국에서 97명의 목회자와 선교사가 방문합니다그중 미주와 캐나다에서 오시는 목회자가 50%이고한국과 대양주에서 오시는 목회자가 25%, 그리고 선교지에서 오시는 분들이 25%를 차지합니다이번 세미나의 특징은 가정교회를 잘 모르고 오시는 분들도 많고선교사님들도 동남아아프리카 등 멀리서 오시는 분들이 많다는 것입니다다들 바쁜 사역을 접고 희생을 감수하고 오시는 분들이 많아서 더 긴장이 되는 것 같습니다

 

이렇게 오시는 한 분 한 분은 다 목회에 대한 갈급함 때문에 오시는 분들이 대부분일 것입니다교회가 생각대로 자라지 않는다는 고민을 가지고 오시는 분들교회가 외형적으로는 자랐지만 진정한 제자가 세워지지 않는 모습에 고민이 되어서 오시는 분들교회가 무엇인지 목회가 무엇인지 그 분명한 그림이 없어서 고민하다가 오시는 분들이 대부분일 것입니다

 

그렇게 방법을 찾고 있는 목회자선교사님들에게 신약교회의 모습을 보여드려서 처음 부르심의 그 뜨거움을 회복하고바른 목회에 대한 방향을 가지고 돌아가도록 도와야 하는 책임이 우리에게 주어져 있는 사명입니다따라서 늘 하는 얘기지만 특별히 기억해야 하는 몇 가지만 간단하게 정리해 드립니다.  

 

목장 모임에서는 원칙을 보고 가도록 해 주시기 바랍니다목장의 식사는 손님이 왔다고 과하게 차리지 않고 평소처럼 하시기 바랍니다목장의 순서들도 빠뜨리는 것 없이 원칙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특별히 자녀들을 위한 기도시간및 전도와 선교 도전 시간을 반드시 가지시기 바랍니다또한 마지막 중보기도 시간에 그 날 집을 제공한 가정을 위한 축복기도 역시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참석자들이 짧은 기간 지내면서 감동을 받고 가는 것은 셀모임이나 구역모임에서 볼 수 없는 가족의 모습입니다가족에게서만 느낄 수 있는 따뜻하고 하나 된 모습과하나 된 마음으로 VIP를 찾고 배려하는 모습이 감동과 영향을 줍니다세미나 기간 중에 모이는 수요모임과 금요일 목장모임 그리고 초원모임에서 그런 영향력이 발휘될 수 있도록 모두 함께 기도하고 준비해 주시기 바랍니다.

 

손님들이 가정교회의 파워를 크게 느끼는 또 하나의 부분은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자발적으로 싸인업을 해서 나와서 조용히 일하는 부엌봉사의 모습입니다따라서 세미나 기간 중에 한번은 시간을 내고 나와서 봉사에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특별히 새교우 분들이 많이 참여해 주시기 바라고부엌에서도 남자들의 손길이 많이 필요하니 남성분들이 많이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주일 예배 때는 손님들에게 신경 쓰지 말고평소처럼 예배에 집중하시기 바랍니다우리가 본을 보여야 하는 가장 중요한 부분은 예배에 집중하고하나님의 은혜에 반응해서 재헌신 하는 모습입니다그런데 세미나 때는 예배가 끝나면 모시고 나가 대접할 생각을 하느라 정작 헌신하는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그러지 말고 평소처럼 예배에 집중해 주시기 바랍니다.

 


CHECK POINT FOR PASTOR’S SEMINAR


House church seminar for pastors starts from Tuesday of this week.  This time, we have 97 pastors and missionaries from 17 countries including the US.  About 50% of the pastors are coming from the US and Canada and 25% of the participants are coming from Korea and Oceania.  The other 25% are from mission areas.  Notable characteristics of this year’s participants are that many of them are not familiar with the house church system and many missionaries are coming from far away areas such as South-East Asia or Africa.  It is a great sacrifice for them to find time out of their busy schedules to come for the seminar, which causes us to be more attentive in every detail as we make preparations.


I am sure that most of the participants have desire for a better ministry.  Some struggle because the church does not grow as they had expected, some churches may have grown in numbers but the spiritual growth is not there.  Some struggle because of lack of a clear picture about what the church or ministry is.


 To those pastors and missionaries who seek ways, it is our mission and responsibility to show them a New Testament church so that they will recover their first love when they were called and find the direction of their ministry.  Therefore, I want to remind you of few things even though you may all know these already.  


Please be sure that the visitors will have a chance to observe the principles of house church meetings.  Food should be as usual and please refrain from preparing special food because of guests.  Please do not skip any part of the house church meeting especially the olive blessing and prayer for evangelism and mission challenge.  Also, during the closing prayer time, please remember to bless the home who hosts house church that day. 

 

More than anything, what touches the visitors is the love of family in house church which does not exist in a cell group or small group.  Warmth and oneness which is possible only in family and tender consideration toward a VIP leaves a great impression and impact.  Please pray together that those impressions will be clear during Wednesday meeting, Friday house church meeting and Village meeting.


Another area which touches seminar participants’ hearts is to see so many volunteers regardless of their age or gender working in the kitchen with joy.  Therefore, it would be great if you can come to help at least once during the seminar period.  I specially encourage newcomers and brothers’ participation.  In the kitchen, brothers helping hands are very valuable so their participation is greatly appreciated.


Lastly, during the Sunday worship, please focus on worship as usual and do not be distracted by visitors.  The most important part is our concentrated worship and dedication of ourselves in response to God’s grace.  Sometimes, during seminar, some of you are concerned about treating guests after the service and get distracted from worship and dedication, which is missing the point.  Please focus on worship during service as always and respond to God as He leads you.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36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3653
360  "고난을 대하는 태도" <7. 14. 2019> 이수관목사 2019-07-13 254
359  "VIP 자녀를 위한 목장 매칭" <7. 7. 2019> E-Sub. +1 이수관목사 2019-07-06 310
358  "재미있는 남녀의 차이" <6. 30. 2019> 이수관목사 2019-06-29 362
357  "고향, 그곳을 향한 노스텔지아" <6. 23.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6-22 355
356  "알고있으면 좋을 뇌에 대한 상식 몇가지" <6. 16. 2019> 이수관목사 2019-06-15 430
355  "주보함의 위치가 바뀌었어요." <6. 9. 2019> 이수관목사 2019-06-08 400
354  "이번 출타는 특별한 의미가 있었습니다." <6. 2. 2019> 이수관목사 2019-06-01 463
353  "뒷모습이 아름다운 사람" <5. 26. 2019> +2 이수관목사 2019-05-25 578
352  "크리스천도 사단의 하수인이 될 수 있습니다." <5. 19. 2019&g 이수관목사 2019-05-19 492
351  "앞으로 두 주간 출타합니다." <5. 12. 2019> 이수관목사 2019-05-11 612
350  "이렇게 기도해 주십시오." <5. 5. 2019> +1 이수관목사 2019-05-11 468
349  "휴대폰도 우상숭배가 될 수 있습니다." <4. 28.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4-27 619
348  "우리교회 집사제도를 수정합니다." <4. 21.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4-20 677
347  "미국 공립학교의 성교육이 이렇습니다." <4. 14. 2019> E-S… 이수관목사 2019-04-13 671
346  "올해 수난절은 이렇게 보내게 됩니다." <4. 7.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4-06 603
345  "안식년 연구월을 이렇게 보냈습니다." <3. 31.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3-30 497
344  "차별의 악함과 위험성" <3. 24.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3-23 577
343  "밥에 담겨있는 의미를 아시나요?" <3. 17.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3-17 579
342  "생일에 즈음하여" <3. 10. 2019> E-Sub. +2 이수관목사 2019-03-09 683
341  "혹시 예비 부부의 삶 안 들으세요?" <3. 3.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3-02 509
340  "가우디 이야기" <2. 24. 2019> 이수관목사 2019-02-24 571
339  "온 목장 식구가 함께 삶공부를?" <2. 17.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9-02-18 518
338  "목회자 세미나 체크 포인트" <2. 10. 2018> E-Sub. 이수관목사 2019-02-09 556
337  "단기 또는 중기 선교 헌신의 필요성" <2. 03. 2018> 이수관목사 2019-02-02 532
336  "주님의 이름을 귀하게 여기기" <1. 27. 2018> 이수관목사 2019-01-26 6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