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373건, 최근 1 건
   

"알고있으면 좋을 뇌에 대한 상식 몇가지" <6. 16. 2019>

글쓴이 : 이수관목사 날짜 : 2019-06-15 (토) 18:33 조회 : 557
 

최근에 인간의 뇌에 관하여 종합적으로 쓴 책을 한권 읽었습니다지은이는 요즈음 인간의 뇌에 관해서 많은 것을 알게 된 것처럼 얘기들을 하지만대부분은 과장이고 아직도 밝혀진 것은 미미하다고 하면서 최소한 이 정도는 분명하다는 것만을 정리해 본다고 하면서 책을 썼습니다그 가운데 우리가 알면 도움이 될 만한 것 몇 가지만 소개합니다

 

먼저 운동은 뇌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는 것입니다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뇌가 발달하여 인지능력장기 기억력추론능력주의력문제 해결능력심지어는 사전 정보나 경험이 없는 부분에 대한 위기관리 능력도 증가한다고 합니다또한 알츠하이머노인성 치매우울증 같은 질병의 발병 가능성도 60% 가량 낮춘다고 합니다

 

어느 정도의 운동량이 좋은가질문의 대한 답은 그렇게 많이 하지 않아도 되고지칠 정도로 많이 하면 오히려 인지능력을 떨어뜨린다는 것입니다따라서 가장 적당한 운동량은 젊은 사람의 경우는 아침에 30분 정도의 유산소 운동과 저녁에 30분 정도 근력운동을 일주일에 3-4일 정도하면 좋고나이가 드신 분들은 하루에 30분씩 일주일에 3일정도만 해도 좋다고 합니다그러므로 적당한 운동을 잊지 말고 하시기 바랍니다

 

제 경험에 의하면 나에게 맞는 운동을 발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나의 상황을 고려해서 가능한 시간대와 요일을 결정하는 것과 나의 적성을 고려해서 내가 재미있게 할 수 있는 운동을 발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특별히 자녀들에게 맞는 운동을 꼭 찾아주시기 바랍니다특별히 요즈음 아이들은 공부를 하느라 방안에 있고시간이 나면 게임을 하느라 방안에 있게 되는데데리고 나가서 아이들이 좋아할 수 있는 운동을 찾아 주는 것이 필요할 것입니다

 

두 번째 재미있는 사실은 뇌와 잠과의 관계입니다뇌의 활동과 잠은 불가분의 관계가 있어서 잠을 자지 않으면 모든 부분에 오작동이 일어납니다우리가 잠을 자는 동안에 뇌가 무엇을 하는지를 밝혀내기는 쉽지 않지만분명한 것은 아주 짧은 시간 휴식하는 것 외에는 우리 잠든 시간에도 뇌는 엄청난 활동을 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자는 시간에 뇌가 무엇을 하는지는 정확히 밝혀지지는 않았지만뭔가 우리가 낮 시간에 하던 일을 어떤 식으로든 정리하는 작업을 하는 것 같다고 합니다따라서 뭔가를 열심히 암기하고 난 후 잠을 자면 외운 것을 잊어버리는 것이 아니고외운 것이 잘 정리가 된 상태가 되고,뭔가를 깊이 고민한 끝에 잠을 자고 나면 고민하던 것들이 정리가 되고 해결책이 쉽게 나오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따라서 잠자는 시간을 아까워하지 마시기 바랍니다시간이 급할 때할 일이 많을 때고민이 많을 때열심히 한 후 나머지는 하나님께 맡기고 잠을 청할 때 결과는 더 좋을 것입니다

 

특히 저자는 오후 1-2시경 찾아오는 졸음과 싸우는 것은 생산성을 많이 떨어뜨리니졸릴 때는 의자에 몸을 묻고라도 20분 정도 수면을 취하는 편이 훨씬 더 낫다고 합니다하는 일에 따라 그런 시간과 장소를 찾는 것이 쉽지 않은 분들도 있겠지만 점심시간을 사용해서 잠시 휴식하는 시간을 취하시면 오후가 훨씬 더 가벼워질 것입니다

 


이름 패스워드
☞특수문자
hi
자동 등록 방지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373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To anyone who wants to read column in English 이수관목사 2016-12-27 3820
373  "긴 출타에 특별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10. 13. 2019> 이수관목사 2019-10-12 116
372  "다빈치 코드의 주장들에 대한 반론" <10. 6.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10-05 224
371  "다빈치 코드라는 제목의 영화" <9. 29.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9-28 323
370  "강한 교회 자랑스러운 공통체" <9. 22. 2019> +1 이수관목사 2019-09-21 479
369  "기도제목이 넘쳐납니다" <9. 15. 2019> 이수관목사 2019-09-14 405
368  "하나님을 사랑한다는 것" <9. 08. 2019> +2 이수관목사 2019-09-07 507
367  "자랑스러운 집사회 그리고 집사님들" <9. 01.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8-31 512
366  "처형이 다녀갔습니다." <8. 25. 2019> 이수관목사 2019-08-24 535
365  "철야 중보기도의 시간과 요일을 바꿉니다." <8. 18. 2019> 이수관목사 2019-08-17 390
364  "백혜원 전도사님의 후임을 소개합니다." <8. 11. 2019> +2 이수관목사 2019-08-10 847
363  "기도의 자리로 부르고 계십니다." <8. 04.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8-03 627
362  "사랑의 티슈" <7. 28.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7-27 490
361  "대통령을 향한 아쉬운 마음" <7. 21.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7-20 698
360  "고난을 대하는 태도" <7. 14.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7-13 525
359  "VIP 자녀를 위한 목장 매칭" <7. 7. 2019> E-Sub. +2 이수관목사 2019-07-06 559
358  "재미있는 남녀의 차이" <6. 30. 2019> 이수관목사 2019-06-29 549
357  "고향, 그곳을 향한 노스텔지아" <6. 23.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6-22 502
356  "알고있으면 좋을 뇌에 대한 상식 몇가지" <6. 16. 2019> 이수관목사 2019-06-15 558
355  "주보함의 위치가 바뀌었어요." <6. 9. 2019> 이수관목사 2019-06-08 499
354  "이번 출타는 특별한 의미가 있었습니다." <6. 2. 2019> 이수관목사 2019-06-01 556
353  "뒷모습이 아름다운 사람" <5. 26. 2019> +2 이수관목사 2019-05-25 712
352  "크리스천도 사단의 하수인이 될 수 있습니다." <5. 19. 2019&g 이수관목사 2019-05-19 614
351  "앞으로 두 주간 출타합니다." <5. 12. 2019> 이수관목사 2019-05-11 702
350  "이렇게 기도해 주십시오." <5. 5. 2019> +1 이수관목사 2019-05-11 578
349  "휴대폰도 우상숭배가 될 수 있습니다." <4. 28. 2019> E-Sub 이수관목사 2019-04-27 7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